서울시

하상욱 지음

기간 : 2018.06.22 ~ 2018.06.26


머리자르고, 방학이니까 못읽은 책들이 읽고싶어서 도서관에 갔다.

도서관에서 빌렸다.

지아 기다리면서 처음 펼쳤고, 대천에서 돌아오는 기차역에서 다 읽었다.


몇가지 좋아하는 부분들이 있다.


짧은 순간

많은 생각

-모르는 번호-


이쁜 여자가 좋아

그래서 니가 좋아

-보고있나여친-


알고 보면

다들 딱히

-불금-

posted by 두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