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회는 호흡하는 방법을 걱정해야 한다.

뇌졸중은 더 이상 두려워할 것이

없지만, 폐병이 거기에 있다. 사회의

폐병은 빈궁이라 불린다. 사람은

즉사하는 것과 같이 시나브로 쇠약하여

죽는다.

' 1  > [ .TXT ]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못잊어 - 김소월  (0) 2018.12.04
말세의 탄 - 이상화  (0) 2018.12.04
Les Misérables - Victor Marie-Hugo  (0) 2018.12.04
한국이 싫어서 - 장강명  (0) 2018.12.04
무심 - 김소월  (0) 2018.12.03
단심가 - 정몽주  (0) 2018.12.03
posted by 두대